바로가기 메뉴
본문 컨텐츠 바로가기
메인메뉴 바로가기

건강한 아이키우기

우리아이 발달문제, 건강 관리 등
육아에 도움되는 다양한 지원 정보를 알려드립니다.

도움이 되는 관련정보

제목,등록일,조회수,내용,첨부파일 등으로 구성된 자료실 상세보기
[자녀성장주기별 자녀 양육정보] 제9편. 한 살에서 두 살까지의 사회-인지 발달 /여성가족부
등록일 2020-03-31 조회수 258


여성가족부가 제공하는 자녀양육정보
[ 9편 한 살에서 두 살까지의 사회-인지 발달]

1. 생후 12개월부터 생후 18개월


돌 지난 아이는 혼자 걷고 여기저기 탐색하며 돌아다니기 시작하므로 어디 부딪히지 않는지 아이의 주변은 안전한지 늘 살펴봐야 합니다. 아이가 만약 다쳤을 때 주변의 도움을 받을 수 없다고 느끼게 되면 큰 공포를 느낄 수 있고, 크게 울거나 주변을 둘러보면서 자신을 도와달라는 요청을 보냅니다.

아이는 더욱 독립적으로 행동하려 하고, 성격도 조금씩 변하게 됩니다. 15개월쯤 되면 아이는 스스로 포크와 수저를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는 능력이 생겨서 혼자 먹는다고 고집을 부리기도 합니다. 아이가 이전에는 큰 무리 없이 기저귀를 갈고 낮잠도 잘 잤는데, 이 시기부터는 조금씩 예전과 달라서 부모님이 힘들어지기 시작합니다.

아이는 엄마로부터 독립하려고 싫어라고 외치기도 하고, 별 의미 없는 상황에서도 싫어라는 단어를 내뱉어 부모가 상처받는 경우가 있어요. 아이가 싫어라고 해서 우리 아이가 왜 이러지하고 걱정하지 마세요. 아이가 부모님한테 반항하려고 하는 게 아니라 독립적으로 자라고 싶어요.’라는 욕구가 생기고 있다는 점을 이해하시면 됩니다. 아이가 싫어라고 할 때마다 무섭게 혼내거나 부모님한테 강압적으로 순종하도록 가르치면, 아이는 불안함과 분노를 느낄 수 있어요.

2. 생후 18개월부터 2세까지


이 시기에는 장난감이 눈앞에서 보이지 않아도 계속 존재한다는 것을 인지할 수 있게 됩니다. 그러므로 공과 같은 장난감을 가지고 놀다가 다른 데로 가버리면 찾아달라고 울지 않고 보이지 않는 장난감을 찾으려 하고 발견하면 기뻐합니다.

아이는 부모와 이야기하는 데 큰 무리가 없을 정도로 다양한 단어를 사용할 수 있게 됩니다. 이 시기에는 상징적인 것을 이해하고 표현하는 능력이 발달하기 때문에, 아이의 다양한 표현에 대해 지지하고 격려하는 것이 좋습니다. 주변 환경을 알아가면서 큰 즐거움을 느끼게 됩니다.

또한 18개월 정도가 되면 스스로 뛸 수 있을 정도로 몸이 성장하기 때문에, 잠이 몰려오더라도 더 놀고 싶어서 이를 이겨내고 여기저기 돌아다니는 등 주변 환경을 알아가는 것에 대한 즐거움을 계속 느끼려고 합니다. 이 시기의 아이가 보이는 자연스러운 활동을 못하게 하거나 안 돼라는 말을 자주하게 되면, 아이는 이 안 돼라는 말을 부모와 함께 하는 놀이 정도로 생각하거나 무시하여 점점 더 떼를 쓰게 되고, 이러한 습관이 심해지기도 하니 잘 다루셔야 합니다.

2세까지는 물체를 입으로 가져가거나 무엇이든 손으로 만지려하기 때문에, 아이가 안전하게 탐색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 것이 필요합니다.


<언어발달: 언어이해와 표현 언어>

아이의 언어발달은 대체로 다음과 같은 단계를 거치지만, 아이에 따라 발달 과정이나 순서에서 차이가 있을 수도 있습니다. 아래의 지표는 단지 참조 자료로만 사용하시기 바랍니다.


12-18개월

11~12 개월 즈음에 엄마’, ‘아빠가 아닌 다른 단어를 처음으로 말하게 되며, 이후 1주일에 한 개 꼴로 새로운 단어를 사용하게 됩니다. 18개월 이후에는 150개의 단어를 이해하며, 20개 정도의 단어를 사용할 수 있게 됩니다.

또한 다른 사람은 이해할 수 없는 자신만의 언어를 사용하기도 합니다. 아이가 사용하는 말 중 25% 정도는 다른 사람도 이해할 수 있는 수준이며, 대개 모음은 정확히 발음하지만 말의 처음과 끝의 자음은 자주 생략하는 편입니다.

또한 간단한 그림이나 사물(, , 강아지 등) 등을 알아볼 수 있으며, ‘이리와혹은 앉아와 같은 명령을 알아듣고 행동합니다.

18-24개월

배뇨 혹은 배변 의사를 언어로 표현하며, 주변의 소리를 흉내 낼 수 있습니다.

’, 혹은 와 같이 누군가를 가리키는 말을 사용할 수 있으며, 24개월 정도가 되면 복잡한 문장을 이해하거나 두 세 개 정도의 단어를 이어서 자신의 의견을 표현합니다. 이 시기의 아이는 약 300개 정도의 단어를 이해할 수 있으며, 50개의 단어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. 또한 질문을 할 때 억양 끝을 올려서 뭐야?’라고 질문할 수 있게 됩니다. 현재 일어나는 일을 언어로 설명하거나, 2개 이상의 내용으로 구성된 복잡한 지시사항을 이해하고 이에 따라 반응하는 등 언어에 대한 이해가 높아지게 됩니다.


[자녀양육정보는 자녀 발달 단계별 긍정적인 정신건강 및 심리사회적 발달 촉진에 필요한 양육정보, 양육태도, 발달 특성 등에 대한 내용으로 여성가족부가 위탁하여 대한소아청소년정신의학회, 대한정신건강재단에서 개발하였습니다. ]



첨부파일